韓國과 世界의 佛經展
 










































11. 불설수생경ㆍ佛說壽生經 불설예수시왕생칠경ㆍ佛說預修十王生七經
사진 도서정보 조회수
11-153 불설수생경ㆍ佛說壽生經 불설예수시왕생칠경ㆍ佛說預修十王生七經 282
저역편자 : (唐)藏川 述, 金守溫 跋 출판년도 : 1469
출판사 : - 인쇄판식 : 木板本
해제 수생경은 12지 60갑자에 따라 저승의 관속에 돈과 경전을 시주해야하는 수량을 기록한 책이고 시왕경은 지옥의 고뇌를 면하기 위해 생전에 부처님께 공양을 바칠 것을 권하는 책으로 불교의 지장신앙과 도교의 명부관이 결합되어 예수신앙의 례로 체계화되고 유포되는데 이론적 배경이 된 경전이다. 成化五年信眉學悅學祖 中枢院事 金守溫의 跋 上下內向黑魚尾. 30장의 十王圖, 8장의 十二支判官圖가 있다.
11-154 불설예수시왕생칠경ㆍ佛說預修十王生七經 불설수생경서ㆍ佛說壽生經序 163
저역편자 : (唐)藏川 述 출판년도 : 1618
출판사 : 曹溪山 松廣寺 開刊 인쇄판식 : 木板本
해제 上下內向黑魚尾. 萬曆四十之年戊午 曹溪山 松廣寺 開刊.
30장의 十王圖, 8장의 十二支判官圖
11-155 예수시왕생칠재의찬요ㆍ預修十王生七齋儀纂要(一) 118
저역편자 : 松堂野衲 大遇 集述 출판년도 : 1647
출판사 : 曹溪山 松廣寺 開板 인쇄판식 : 木板本
해제 살아남은 사람이 사후를 위하여 공덕을 쌓는 불교의식인 예수재의 의례집이다. 예수재는 미리 자신의 49재를 닦는다고 하여 생전 예수라고도 하며 살아있으면서 죽은 뒤의 49재를 거꾸로 지낸다고 하여 逆修, 살아서 스스로 자신을 닦는다고 하여 自修라고도 한다. 생전 예수재는 윤달에 자신의 공덕을 닦고 수행하여 보시를 행하는 특별정진 기간임을 뜻한다. 上下內向難魚尾. 順治四年戊子 順川地 曹溪山 松廣寺 開板


처음  1마지막[1p]